태그 : 자투리모임

숙제

1.
쌈지사랑의 규방모임중 자투리모임이 있다.
말그대로 자투리천을 받아 조각보를 완성하는 모임.
지난 12월초에 서울 갈 일이 있어 한번 참석했었다.
그때 나에게 주어진 자투리천은 색색의 옥사였다.
예단보나 홑보를 만들어보라는....
홑보는 만들어본지가...언~~~
모시가 다루기도 어렵고 그때 바느질 배울때였으니 그때 생각에 엄두가 안나 홑보는 손을 안대고 있는 처지였고
예단보를 하나 만들자며 바느질을 시작했었다.
그렇게 자투리천은 받아왔으나 눈코뜰새 없었던 12월을 보내고나니 숙제는 마음의 짐이 되고 만다.

2.
급한일이 어느정도 정리되고 그때 받아온 옥사를 꺼냈다.
이 옥사로 예단보 만들기는 좀 아깝다는 생각이 든다.
어딘가에든 걸어둘만한 홑보를 만들어보자고 결정하고나니 이번엔 색깔조합이 만만치 않다.
며칠을 이궁리저궁리하다 일단 마음에 차는 색으로만 골라 놓았다.
아니 다 마음에 들게 이쁜 조각천들이지만 그중 잘 어울리는 조합.
모자란 크기는 집에 있는 다른 천을 사용하기로 하고....

그렇게 숙제를 해 나가고 있다.
마음의 짐이 점점 작아진다.^^

by 담은 | 2009/01/10 09:14 | ......만들어볼까? | 트랙백 | 덧글(8)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